제목 전문성·공공성·투명성·윤리성이 주택관리사법 제정의 핵심
조회수 119 등록일 2019-04-29
내용

 

245c797fc9f07048e7594982944d86f8_1556526

제29주년 주택관리사의 날 기념식과 함께 주택관리사법 제정을 주제로 한 토론회가 지난달 24일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성대하게 열렸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철민 의원(경기 안산시 상록구을)이 주최하고 대한주택관리사협회(회장 황장전)가 주관한 이날 기념식에는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 윤관석, 노웅래, 박홍근 의원, 대주관 추병직 고문(전 건설교통부 장관), 한국감정평가사협회 김순구 회장, (사)한국집합건물진흥원 김영두 이사장, 본지 황용순 발행인, 한국주택관리협회 조만현 회장과 대주관 전국 17개 시·도회장 등 내·외빈 및 전국 주택관리사 500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김철민 의원은 개회사를 통해 “공동주택에서 발생하는 분쟁 해결을 위해 입주민들이 서로 배려하고 이해하는 공동체 문화도 중요하지만 이것만으로 입주민 간 분쟁과 주택관리사의 근무환경 개선이 이뤄질 순 없다”면서 “이제는 사회적 협의와 논의를 통해 구체적이고 획기적인 대책 마련이 필요한 때로 그 시작이 주택관리사법 제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대주관 황장전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제도 도입 29주년을 맞이한 우리 제도도 이제는 주택관리사법 제정으로 나아갈 방향을 명확히 제시하고 체계적인 주택관리사의 자격관리를 통한 전문성 제고와 직업윤리 함양을 실현해 내야 할 것”이라며 “오늘을 시작으로 주택관리사가 입주민 공동의 이익과 쾌적한 주거생활 실현에 이바지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힘을 더해 달라”고 당부했다. .

 

 

245c797fc9f07048e7594982944d86f8_1556526
 

 

기념식을 축하하기 위해 행사장을 찾은 의원들은 축사를 통해 “오늘 논의된 내용들이 제정안에 충분히 담기고 발의와 통과가 순조롭게 이뤄질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이어진 토론회에서는 법무법인 은율의 장혁순 변호사가 ‘주택관리사법 제정을 통한 주택관리제도 변화와 미래’에 대한 주제발표를 진행했다.
장혁순 변호사는 “주택관리사 자격제도는 다른 전문자격사와 달리 자격법이 제정되지 않아 주택관리사의 권익보호가 미흡하고 공동주택 관리문화 개선에도 효율적으로 대처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주택관리사 업무의 체계성 확보 ▲주택관리사의 신규 업무영역 확장 ▲주택관리사와 주택관리사보를 통합해 제도 일원화 ▲주택관리사 업무에 대한 위법한 간섭 배제 및 처벌 ▲주택관리업과 자격사의 일원화 ▲주택관리사의 신분보장을 통한 공동주택 입주민의 복리증진을 위해 주택관리사법 제정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245c797fc9f07048e7594982944d86f8_1556526
 

 

이어진 토론회에서는 한국주택관리연구원 하성규 원장을 좌장으로 법무법인 산하 오민석 대표변호사, 서울신문사 류찬희 부국장, 아주대 법학전문대학원 이승길 교수, 한국주택관리협회 강현구 수석부회장, 국토연구원 천현숙 선임연구위원, 국회 입법조사처 장경석 입법조사관, 대주관 황보환 경북도회장(법제위원장), 국토교통부 주택건설공급과 이유리 과장이 참여해 주택관리사법 제정에 대한 열띤 토론을 진행했다.
하성규 원장은 “주택관리사법 제정에 대한 논의는 이제 시작하는 단계로 앞으로 많은 보완과 개선이 필요하지만 전문성·공공성·투명성·윤리성을 위해 주택관리사법은 반드시 제정돼야 한다”며 “주택관리사들의 간절한 염원과 함께 하나의 목소리로 다양한 의견을 표출해 달라”고 당부하며 토론회를 마무리했다.

 

 

245c797fc9f07048e7594982944d86f8_1556527
 

 

한편 패널로 참석한 한 입주민은 “주택관리사 자격증을 발급했다면 이에 대한 권한도 함께 줘야 한다”면서 “입대의의 부당간섭으로부터 주택관리사들이 독립성을 갖고 일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국토부가 관리감독을 하고 지자체가 적극 나서 제도를 개선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말해 큰 호응을 얻었다.
이후 대주관 윤권일 정책기획국장의 사회로 진행된 주택관리사의 날 29주년 기념식 행사에서는 제도 발전과 협회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한 33명의 주택관리사가 표창을 수상했으며, 공동주택의 제도개선과 관리문화 정착 및 주택관리사 제도 발전을 위해 노력한 더불어민주당 민홍철(경남 김해시갑)의원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저작권자 © 한국아파트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촐처[http://www.hapt.co.kr/news/articleView.html?idxno=42026] 

  • 목록